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아이즈 와이드 셧] 심오하면서도 묘한 느낌을 준다 영상비평방

감독;스탠리 큐브릭
주연;톰 크루즈,니콜 키드먼

스탠리 큐브릭이 1999년에 만들었지만 보지 못하고 세상을

떠나게 되면서 유작으로 남은 작품으로써, 톰 크루즈와

니콜 키드먼이 출연하여서 그 당시 더욱 화제를 모았던

영화 <아이즈 와이드 셧>

이 영화를 이제서야 보게 되었다.. 그리고 부족할런지 모르지만

이제 이 영화를 본 나의 느낌을 얘기해보고자 한다.

<아이즈 와이드 셧;음산하면서도 심오하면서도 묘한 느낌을 안겨주다>

 

 

스탠리 큐브릭 감독이 만들었지만 끝내 보지 못하고 세상을 떠나면서

유작으로 남게 된 작품

<아이즈 와이드 셧> (Eyes Wide Shut)

160분이라는 그야말로 긴 영화를 다 보고 나서 느낄수 있었던 것은

음산한 느낌의 음악과 느리면서도 묘한 느낌을 주는 이야기 전개가

어떻게 보면 그냥 야하다는 느낌으로 받아들일수 잇는 영화의 느낌을

바꾸어놓았다는 것을 느낄수 있었다..

아서 쉬니즐러의 소설 <드림 스토리>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이 영화는

확실히 야한 장면이 눈길을 끌게 해주긴 하지만 그 야한 장면 속에

담겨진 이야기를 보면서 왜 그 장면이 필요한가를 느낄수 있게 해주었다.

물론 일반 대중이 받아들이기엔 확실히 어렵다는 생각 역시 영화를

보면서 들게 해주었다.. 아무래도 느릿느릿한 전개가 보는 사람에 따라선

느낌이 다르게 다가올지도 모르니까..

 

그렇지만 이 영화를 보면서 느릿느릿한 전개와 함께 들려오는 피아노

선율이 이 영화의 맛을 잘 살려주었다는 생각 역시 해본다..

그 피아노 선율이 나오는 장면을 볼때마다 왠지 모를 긴장감을 느낄수

있다고 해야하나? 느릿느릿한 전개에 그 음산한 피아노 선율이 어우러지면서

더욱 이 영화를 보는데 묘한 느낌을 안겨주었던 것 같았고..

니콜 키드먼과 톰 크루즈의 연기는 나름 무난했다는 생각을 해보게

되었고..

 

아무튼 스탠리 큐브릭의 유작을 이제서야 봐서 조금 미안하다는 느낌이

들었던 가운데 음산하면서도 심오하다는 느낌을 영화를 보는 내내

느낄수 있었던 영화 <아이즈 와이드 셧>을 본 나의 느낌이었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