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시체가 돌아왔다] 코믹 사기극으로써의 면모를 잘 보여주다 영상비평방

감독;우선호
주연;이범수,김옥빈,류승범

김옥빈 이범수 류승범 주연의 범죄 사기극으로써 우선호 감독의 데뷔작

이기도 한 영화 <시체가 돌아왔다>

3월 29일 개봉전 시사회로 이 영화를 보고 왔다.. 나름 기대반 걱정반 했던 가운데

부족할런지 모르지만 이 영화를 본 나의 느낌을 지금부터 얘기해보고자 한다.

<시체가 돌아왔다;신인감독의 재기발랄함과 류승범의 똘끼 연기가 시너지를 이루다>

단편영화제에서 상을 받으며 인정받은 우선호 감독의 장편 데뷔작

<시체가 돌아왔다>

이 영화를 개봉전날 시사회로 본 나의 느낌을 말하자면 신인 감독의 재기  발랄함과

류승범의 똘끼 연기가 그야말로 시너지 효과를 일으켰다고 할수 있었다는 것이다.

이범수 류승범 김옥빈이 주연을 맡은 범죄사기극

<시체가 돌아왔다>

이 영화를 보면서 먼저 느낀 것은 신인감독이 보여준 재기발랄함이 아닐까 싶다.

없어진 시체를 놓고 다른 목적이지만 일단 시체를 찾기 위한 사람들의 에피소드를

보면서 나름 흥미롭게 다가왔었던 가운데

안진오라는 캐릭터를 연기한 류승범의 똘끼 연기는 그야말로 많은 웃음을

선사해주었다고 할수 있었다.. 확실히 똘끼 연기가 아주 제대로 물이 올랐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물론 이범수와 김옥빈의 연기가 나쁘다는 말은 아니지만...

또한 끝까지 범죄사기극의 리듬을 잃지 않고 코믹이라는 요소와 잘 버무려서

보여주었다는 것에서 충분히 볼만했던 것 같다..

개성 강한 주연배우들의 연기도 나름 웃음을 주었지만 조연 배우들의 연기

역시 나름 흥미롭게 볼만했다..

특히 국정원 요원 역할을 맡은 유다인씨의 코믹 연기가 새롭게 다가왔던 가운데

신인 감독의 재기발랄함과 배우들의 연기가 시너지를 이룬 영화

<시체가 돌아왔다>를 본 나의 느낌이었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