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직장의 신] 조금 늦은 감상평 [5회~8회] 드라마 이야기

극본;윤난중
연출;전창근
출연;김혜수 (미스 김 역)
      오지호 (장규직 역)
       정유미 (정주리 역)
       이희준 (무정한 역)

-5회 감상평-

김혜수 오지호 주연의 kbs 월화드라마

 

<직장의 신>

 

5회를 보게 되었다..

 

미스김과 장규직이 키스하는 것을 본 무정한의 모습에서

 

충격을 받았구나라는 것을 느낄수 있는 가운데

 

미스김의 과거에 대해 궁금해하는 동료들의 모습 역시 눈길을

 

끌게 해준다..

 

그리고 정주리의 모습을 보면서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해지고..

 

그런 가운데 직접 버스운전까지 하는 미스김의 모습에서

 

놀라움을 금치 못하고..

 

또한 장규직의 데이트신청을 거절하는 미스김의 모습 역시

 

눈길을 끌게 한다

 

아무튼 이번 5회 잘 봤다..

 

-6회 감상평-

김혜수 오지호 주연의 kbs 월화드라마

 

<직장의 신>

 

6회를 보게 되었다..

 

동료들의 손금을 봐주는 미스김의 모습에서 도대체 미스김이

 

못하는게 무엇일까라는 생각을 하게 하는 가운데 장규직의 손금을

 

보고서 전생이 파리라고 얘기하는 미스김의 모습은 알수없는 느낌

 

을 남겨준다..

 

그런 가운데 홍초판매를 위해 홈쇼핑회사에 찾아간 장규직과 무정한의

 

모습과 무리한 요구를 하는 홈쇼핑 직원들의 모습을 보면서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하게 해준다..

 

그런 가운데서 활약하는 미스김의 모습 역시 눈길을 끌게 하고..

 

정주리의 모습은 왠지 모르게 알수없는 무언가를 느끼게 해준다..

 

그리고 자신의 과거를 떠올리는 미스김의 모습은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하고...

 

납골당에서 마주치는 미스김과 장규직의 모습을 보면서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해진다

 

아무튼 이번 6회 잘 봤다..

 

-7회 감상평-

김혜수 오지호 주연의 kbs 월화드라마

 

<직장의 신>

 

7회를 보게 되었다..

 

납골당에서 만난 장규직과 미스김의 모습이 눈길을 끌게

 

하는 가운데 그들의 신경전 역시 눈길을 끌게 한다..

 

그리고 무정한이 준 선물을 거절하는 미스김의 모습은

 

그의 쿨한 면모를 느끼게 해준다..

 

그런 가운데 정주리의 복사기 사고를 해결해주는 미스김의

 

모습은 눈길을 끌게 하고..

 

그리고 미스김 역할을 맡은 김혜수의 맛깔나는 연기 역시

 

이 드라마에서 뺴놓을수 없는 요소가 아닐까 싶고...

 

마지막 장면을 보면서 왠지 모르는 핑크빛 무드로 가겠다는

 

생각을 해본다

 

아무튼 이번 7회 잘 봤다..

 

-8회 감상평-

김혜수 오지호 주연의 kbs 월화드라마

 

<직장의 신>

 

8회를 보게 되었다..

 

미스김이 장규직의 어깨에 기대는 모습을 보면서

 

과연 그들에게 핑크빛 모드를 기대해도 되는걸까라는

 

생각을 해보게 되는 가운데

 

그 기류도 오래 흐르지 않았다는 것을 이번회를 보면서 느낄수 있게 해주었다..

 

그런 가운데 왕빛나와 정주리가 장규직과 미스김이 키스할려고 하는 모습을

 

보면서 알수없는 느낌을 남기게 하는 가운데 재계약의 희비가 엇갈리는 사람들

 

의 모습을 보면서 그들의 운명이 어찌 될지 궁금하게 해준다..

 

그런 가운데 미스김과 장규직이 임신한 박보미씨가 회사 다닐수 있느냐없느냐를

 

놓고 씨름 대결을 펼치는 모습은 눈길을 끌게 해주었고..

 

그리고 치열한 접전 끝에 미스김이 이기고 박보미씨가 우는 모습은 참 짠한

 

느낌을 남겨준다..

 

그런 가운데 포장마차에서 같이 술자리를 가지는 미스김과 장규직의 모습을 보면서

 

이제 미운정이 들때도 되었다는 생각을 해보게 된다..

 

아무튼 이번 8회 잘 봤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