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주군의 태양] 조금 늦은 감상평 [9회~12회] 드라마 이야기

극본;홍정은,홍미란
연출;진혁
출연;소지섭 (주중원 역)
     공효진 (태공실 역)
     서인국 (강우 역)
     김유리 (태이령 역)

-9회 감상평-

 

소지섭과 공효진 주연의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

 

9회를 보게 되었다

 

차희주에 대한 비밀을 태공실에게 얘기해주는 주중원의 모습이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해주는 가운데 강우와 얘기를 나누는 태공실의

 

모습을 보면서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하게 해준다..

 

그런 가운데 자고 있는 태공실을 자기 어깨에 기대게 하는 주중원의

 

모습을 보면서 주중원이 태공실을 좋아하는게 아닐까 생각하게 해주었고

 

그리고 태공실이 요리를 하는 모습을 보면서 왠지 모르게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해주었고.. 주중원과 티격태격하는 모습은 정다운 느낌을

 

주게 해준다...

 

또한 귀신이 들어간 태공실의 모습은 그야말로 내가 봐도 딴 사람 같아 보이고..

 

주중원이 결혼할거라는 얘기를 들은 태공실이 놀라는 모습을 보면서

 

앞으로 어떻게 될지 궁금하게 해준다..

 

아무튼 이번 9회 잘 봤다.

 

-10회 감상평-

소지섭과 공효진 주연의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

 

10회를 보게 되었다

 

주중원이 결혼한다는 얘기를 들은 태공실의 표정이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하는 가운데 이제 태공실과 주중원의 관계가 어찌 될런지 이번 편을

 

보면서 느낄수 있게 해주었다.

 

그런 가운데 강우와 태공실의 관계 역시 가까워질까라는 생각 역시

 

이번 편을 보면서 해보았던 가운데 도자기에 따라온 귀신의 모습은

 

눈길을 끌게 해준다..

 

그리고 태공실의 손을 잡고 나가는 주중원의 모습은 태공실이 마음에 있었구나라는

 

생각을 하게 해주었고

 

이번회 마지막 장면을 보면서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해진다

 

아무튼 이번 10회 잘 봤다.

 

-11회 감상평-

소지섭과 공효진 주연의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

 

11회를 보게 되었다

 

태공실에게 무언가를 얘기하는 주중원의 모습에서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해지는 가운데 태이령에게 무언가를 얘기하는

 

강우의 모습은 왠지 모르는 느낌을 남기게 한다

 

그런 가운데 귀신을 본 태공실의 모습을 보면서 이제 이야기가

 

어찌 될지 궁금해지고.

 

그리고 킹덤과 라이벌인 자이언트몰 사장으로 특별출연한 이종혁의

 

모습은 나름 매력적으로 나와주었던 것 같고

 

또한 주중원과 태공실 그들의 관계가 어떻게 될지 이번회를 보면서

 

다시한번 생각하게 해줬다..

 

그런 가운데 마지막 장면에서의 주중원과 태공실의 키스는 앞으로의

 

무언가를 예고하는 것 같고

 

아무튼 이번 11회 잘 봤다..

 

-12회 감상평-

소지섭과 공효진 주연의 sbs 수목드라마

 

<주군의 태양>

 

12회를 보게 되었다

 

이 드라마도 이제 후반부로 향해 가는 가운데

 

주중원과 태공실이 이제 본격적으로 연인 사이가 되는건가라는

 

생각을 이번 회를 보면서 느낄수 있게 해주었다..

 

그런 가운데 귀신을 보게 되는 태공실의 모습이 왠지 모르는

 

느낌을 주게 해주었고..

 

아무튼 앞으로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해지는 가운데

 

이번 12회 잘 봤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