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만찬] 이 가족에게 안타까움과 씁쓸함을 느끼다 영상비평방

감독; 김동현
주연; 정의갑, 박세진, 전광진, 이은주

2013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작이었던 영화

<만찬>

이 영화를 개봉 이틀째 날 저녁에 인디플러스에서 봤다

그리고 부족할런지 모르지만 이 영화를 본 나의 느낌을

지금부터 얘기해보고자 한다.

<만찬;이 가족에게 안타까움과 씁쓸함을 동시에 느끼다>

2013 부산국제영화제 폐막작인 영화

<만찬>

개봉 이틀쨰날 저녁꺼로 본 나의 느낌을 말하자면 이 가족에게

안타까움과 씁쓸함을 동시에 느낄수 있었다는 것이다.

영화는 2시간이 조금 넘는 125분 정도의 러닝타임 동안 한 서민

가족에게 생기는 불행과 불운을 담담하면서도 씁쓸하게 보여준다.

그야말로 예기치 못한 불행에 허덕거리는 한 서민 가족의 모습을

보면서 안타까움과 함께 씁쓸함을 가득 느낄수 있었다.

그래서 그런건지 몰라도 포스터 속 가족들이 모여서 밥을 먹는 장면이

나왔는데 그 장면의 의미가 참으로 크게 다가왔던 것 같다.

뭐 아무튼 보는 사람에 따라서 느낌이 다르게 다가올수도 있는 가운데

적어도 내가 보기에는 영화 속 한 가족의 예기치 못한 불행과 불운이

참 씁쓸하고 안타깝고 답답하게 다가왔던 영화

<만찬>을 본 나의 느낌이었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