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어네스트와 셀레스틴] 따뜻한 그림체 속 보여지는 분명한 메시지 영상비평방

감독; 벵상 파타, 스테판 오비에, 벤자민 레너
주연; 장광, 박지윤, 램버트 윌슨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에서도 노미네이트 된 애니메이션

<어네스트와 셀레스틴>

2월 20일 개봉전 아카데미 기획전을 통해서 자막판으로 봤다

그리고 부족할런지 모르지만 이 영화를 본 나의 느낌을

지금부터 얘기해보고자 한다.

<어네스트와 셀레스틴;확실히 짧은 러닝타임 동안 아름다운 동화같은

그림체에서 보여주는 알찬 메시지>

동명의 동화를 바탕으로 만들었으며 이번 아카데미 시상식에서도

노미네이트된 애니메이션

<어네스트와 셀레스틴>

이 영화를 2월 20일 개봉전 아카데미 기획전을 통해서 자막판으로

본 나의 느낌을 말하자면 확실히 의미있으면서도 아름다운 동화한편을

보고 온듯한 느낌을 받았다는 것이다.

수준급 바이올린 연주가 자랑인 거리의 음악가인 곰 어네스트와 치과의사가

되라는 주변의 압박에 시달리는 생쥐 꼬마 셀레스틴의 우연치 않은 만남으로

시작하게 되는 이 애니메이션은 80여분이라는 짧은 러닝타임동안 그들의

만남에서부터 행복,그리고 위기 결말에 이르는 과정을 짧은 러닝타임 동안

보여준다.

한편의 동화를 보는듯한 따뜻한 느낌의 그림체는 다른 애니메이션과는 다른

느낌을 이 영화를 통해서 만날수 있게 해주었던 것 같고.. 물론 원작 동화를

읽어보지는 않았지만.. 메시지와 함께 나름 따뜻한 웃음 역시 이 영화를 통해서

만날수 있었다..

확실히 먼저 보신 분들의 평이 좋았던 가운데 왜 평이 좋았고 아카데미

애니메이션 부문 후보에도 올랐는지 알수 있었던 가운데 배우이자 성우인 장광씨가

목소리 출연하신 더빙판으로도 보고싶다는 생각을 하게 해준 애니메이션

<어네스트와 셀레스틴>을 본 나의 느낌이었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