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내 생애 봄날] 조금 늦은 감상평 [9회~12회] 드라마 이야기


극본;박지숙

연출;이재동

출연;감우성 (강동하 역)

     최수영 (이봄이 역)

     이준혁 (강동욱 역)

     장신영 (배지원 역)

 

 

-9회 감상평-
감우성과 소녀시대 수영이 주연을 맡은


mbc 수목드라마


<내 생애 봄날>


9회를 보게 되었다


강동하의 얘기를 듣고 고민하는 강동욱의 모습이 왠지 모르는


느낌을 주게 하는 가운데 자다가 누군가에게 전화를 하는 봄이의


모습은 왠지 모르는 느낌을 주게 한다


그리고 봄이에게 무언가를 얘기하는 동하의 모습은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한다..


마지막 장면을 보면서 다음회는 어찌 나왔을지 궁금해진다


아무튼 이번 9회 잘 봤다


-10회 감상평-

 

감우성과 소녀시대 수영이 주연을 맡은


mbc 수목드라마


<내 생애 봄날>


10회를 보게 되었다


이 드라마도 이제 절반이 지난 가운데 자신이 어떻게 살아야할지


알게 되었다 하는 이봄이의 모습은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하고


그 모습을 본 강동하의 행동은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하게 해준다


같이 식사를 하는 봄이와 동하의 모습은 그야말로 정겨워보였고..


그리고 마지막 장면을 보면서 봄이와 동하가 부부가 될지에 대한


궁금증을 가지게 해준다


아무튼 이번 10회 잘 봤다



-11회 감상평-
 

감우성과 소녀시대 수영이 주연을 맡은


mbc 수목드라마


<내 생애 봄날>


11회를 보게 되었다


이 드라마도 후반부에 접어든 가운데 봄이와 함꼐 있는 동하의 모습은


왠지 모르는 느낌을 주게 하고 동하와의 사랑을 반대하는 봄이 아버지의


모습은 참 알수없는 느낌을 남기게 한다..


그리고 강동욱과 배지원이 병원에서 만나는 모습은 참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하고.,. 그런 가운데 동하의 자식과 함께 식사를 하는 봄이의 모습은


나름 정다운 무언가를 느낄수 있게 한다


그리고 봄이의 아버지가 동하를 만나는 모습은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하고


또한 동하와 봄이가 함께 있는 모습을 봄이 어머니가 직접 목격한 모습을


보면서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하게 한다


아무튼 이번 11회 잘 봤다

 

-12회 감상평-

감우성과 소녀시대 수영이 주연을 맡은


mbc 수목드라마


<내 생애 봄날>


12회를 보게 되었다

동하와 봄이가 만나는 모습을 봄이 어머니가 보게 되는 것을 보면서


참 씁쓸한 느낌을 남기게 하는 가운데 결국 짐을 챙겨서 집에 들어올수밖에


없는 봄이의 모습은 씁쓸함을 남기게 한다.


그리고 동하가 동생 동욱을 만나는 모습은 참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하고


엄마를 설득하는 봄이의 모습을 보면서 사랑이라는 게 무엇인지를 생각하게 한다


그런 가운데 동하를 만나러 갔다가 심장에 이상이 생겨 병원에 입원한


봄이의 모습과 그런 봄이를 기다리는 동하의 모습이 왠지 모르는 느낌을 주게


해준다


아무튼 이번 12회 잘 봤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