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비밀의 문] 조금 늦은 감상평 [9회~12회] 드라마 이야기

극본;윤선주
연출;김형식
출연;한석규 (영조 역)
     이제훈 (이선 역)
     김유정 (서지담 역)
     박은빈 (혜경궁 홍씨 역)

-9회 감상평-

한석규 이제훈 주연의 sbs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


9회를 봤다.


사도세자가 자기 부인인 혜경궁을 만나는 모습을 보면서


왠지 모르는 무언가가 있음을 알수 있게 해주는 가운데


김택이 무언가를 작성하여 자신의 노론 신하들에게 전달하는


모습은 무언가 무섭다는 것을 알수 있게 한다..


그리고 경종의 종묘를 찾아온 영조의 모습은 참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하고..


또한 모든 만남을 거절하는 영조의 모습은 무언가 무섭다는


느낌을 남기게 한다


그런 가운데 사도세자의 부인인 혜경궁 홍씨가 서지담을 납치한


모습은 왠지 모르는 느낌을 주게 해준다.


그리고 석고대죄를 하는 혜경궁 홍씨의 모습을 보면서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해진다


아무튼 이번 9회 잘 봤다 


-10회 감상평-

한석규 이제훈 주연의 sbs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


10회를 봤다.


영조가 있는 처소 앞에서 무릎을 꿇고 무언가를 비는 혜경궁의 모습이


참으로 안타까운 가운데 서지담을 보는 사도세자의 모습에서 이제 이야기가


어찌 흘러갈지 궁금하게 한다..


그리고 박문수와 김택이 얘기를 나누는 모습을 보면서 과연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하게 하고..


그런 가운데 마지막 장면을 보면서 이제 이야기가 어찌 흘러갈지 궁금해진다


아무튼 이번 10회 잘 봤다..


-11회 감상평-

한석규 이제훈 주연의 sbs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


11회를 봤다.


서지담이 영조에게 칭찬 듣는 모습이 눈길을 끌게


하는 가운데 영조가 하는 말에 긴장하는 혜경궁의 모습은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해준다.


서지담을 궁인으로 삼지 않겠다는 사도세자의 모습은 그의


뜻을 알수 있게 하고...


그런 가운데 나철주를 만나는 이선 아니 사도세자의 모습은


어딘가 모르게 안타까움을 남기게 한다..


그리고 박문수를 부른 사도세자의 모습을 보면서 위험하다는


생각을 할수 있게 하고..


그런 가운데 갑진년 일을 궁금해하는 사도세자의 모스보가 그것을


두려워하는 영조의 모습은 묘한 대비를 느끼게 하고.


또한 사도세자가 한 말에 발칵 뒤집힌 조정의 모습은 이제 어찌 될지


모른다는 것을 알수 있게 한다..


그리고 김택의 손을 거절하는 사도세자의 모습을 보면서 앞으로의 대결구도가


어찌 될지 궁금해지고..


그런 가운데 마지막 장면을 보면서 앞으로 어찌 될지 궁금하게 하고


아무튼 이번 11회 잘 봤다..


-12회 감상평-

한석규 이제훈 주연의 sbs 월화드라마


<비밀의 문>


12회를 봤다.


이 드라마도 이제 절반이 지난 가운데 아버지인 영조와 같이


대화를 나누는 사도세자의 표정은 참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하는 가운데


그 이후의 행보를 보면서 이제 어떻게 갈지 궁금하게 한다..


그리고 그의 아내인 혜경궁 홍씨의 충고를 보면서 왠지 모르는 느낌을


주게 한다..


그리고 소론쪽에서 영의정이 선임되는 모습을 보면서 노론쪽에서 이제 어찌


나올지도 궁금하게 하고..


그런 가운데 친정을 하는 사도세자의 모습 그리고 병석에 누운 영조의 모습을


보면서 앞으로 어떨지 궁금하게 해준다.


아무튼 이번 12회 잘 봤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