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앵그리 맘] 조금 늦은 감상평 [13회~마지막회]&감상을 마무리하며 드라마 이야기

-13회 감상평-
김희선 지현우 주연의 mbc 수목드라마

<앵그리맘>

13회를 보게 되었다

주애연이 나타난 가운데... 부엌으로 돌아가는 도정우의 말을

들으면서 조강자의 앞날은 캄캄하다는 것을 알수 있게 하고

1인 시위를 하는 조강자의 모습은 최후의 발악이라는 생각을

하게 해주고

홍상태를 만나는 박노아의 모습은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한다

그런 가운데 오아란을 구하는 홍상태의 모습을 보면서 그둘의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될지 궁금해지고

조강자에게 칼을 들이대는 주애연의 모습은 씁쓸함을 남기게

한다

아무튼 이번 13회 잘 봤다
 
-14회 감상평-
김희선 지현우 주연의 mbc 수목드라마

<앵그리맘>

14회를 보게 되었다

안동칠을 만나는 조강자의 모습은 씁쓸함을 남기게 하는

가운데 병원에 누워있는 박노아의 모습은 안타까움을 남기게

한다..

그리고 이래저래 힘들어하는 조강자의 모습은 잘 해결되었으

면 하는 바람을 가지게 하고

또한 별관이 무너지면서 조강자의 남편이 세상을 떠나는 모습은

안타까움을 크게 느낄수 있게 해주었다

아무튼 이번 14회 잘 봤다

-15회 감상평-
김희선 지현우 주연의 mbc 수목드라마

<앵그리맘>

15회를 보게 되었다

이 드라마도 이제 끝을 향해 가는 가운데 명성고 별관

붕괴 사고로 인해 사면초가에 놓인 도정우의 모습이 눈길을 끌게 하고 

그런 가운데서 재판에서 혐의를 부인하는 도정우와 안동칠의 모습은

믿는 구석이 있음을 알수 있게 해준다 

그리고 이것을 지켜보는 조강자를 비롯한 부모들의 모습은 얼마나 속이

뒤집힐까라는 생각을 하게 해주고

또한 자기 아버지 앞에 나타나서 학교 다녀오겠다고 하는 홍상태의 모습은

알수없는 느낌을 주게 해준다 

또한 촛불집회를 하는 박노아를 비롯한 학생들의 모습도 안타까움을 남기게끔

하고 

그리고 안동칠과 조강자가 만나는 모습은 그들의 마지막 대결을 예고하게끔 한다

그런 가운데 고복동이 증인으로 나선 모습은 쉽지 않은 결정이 나오겠다는 생각을

하게 하고 

또한 홍상태가 떠나는 모습은 씁쓸함을 남기게 한다

그것을 지켜볼수밖에 없는 박노아의 모습은 참 처량해보이고

아무튼 이번 15회 잘 봤다 

 

-16회 감상평-
김희선 지현우 주연의 mbc 수목드라마

<앵그리맘>

마지막회를 보게 되었다

이 드라마도 이제 끝을 향해 가는 가운데 재판 증인으로 미주가

나서는 모습이 눈길을 끌게 한다..

그리고 패닉 상태에 빠진 홍 회장과 수찬의 모습은 그들의 말로를

잘 보여주게끔 하고 상태를 구출하러 온 노아의 모습은 참 쉽지 않다는

생각을 하게 해준다 

또한 달걀을 맞는 홍회장의 모습은 씁쓸함을 가득 남기게 하고 

그리고 홍회장이 조강자를 위협한 가운데 그런 조강자를 구해주는 안동칠의

모습은 왠지 모르는 느낌을 남기게 해준다 

또한 6개월 후의 시간이 나오는 걸 보면서 이제 드라마가 끝났구나라는

것을 실감하게 해주었고 

아무튼 앵그리 맘 잘 봤다

마지막 장면도 괜찮았던 것 같고

-감상을 마무리하며-
김희선 지현우 주연의 MBC 수목드라마

<앵그리 맘>

이 드라마를 16회까지 다 보고서 마무리하는 평을

써보고자 한다...

아무래도 김희선 지현우 주연의 드라마이긴 하지만

김희선 쪽에 포인트를 두었다는 것을 드라마를 보니

알수 있었던 가운데 조강자 역할을 맡은 김희선의 활약이

돋보였던 것 같다...

오아란 역할을 맡은 김유정 역할은 초반에는 약했는데

후반부에 괜찮았던 것 같고.. 홍상태 역할을 맡은 바로의 활약

이 막판에 있긴 했다...

뭐 세월호사건을 생각하게 한 부분도 있었던 가운데 재미도 있었지만

씁쓸한 마음 역시 드라마를 보고서 들게 해주었던 것 같다

배우들이 연기를 잘 해주어서 그런게 없지 않았다는 생각을

하게 해줬고

아무튼 이번 드라마 <앵그리 맘> 잘 봤다

이 드라마도 이제 안녕이구나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