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사랑과 어둠의 이야기] 배우들의 연기는 나쁘지 않았다만 영상비평방

감독;나탈리 포트만

출연;나탈리 포트만, 길라드 카하나, 아미르 테슬러



배우 나탈리 포트만이 연출과 주연을 동시에 맡은 영화


<사랑과 어둠의 이야기>


이 영화를 개봉 첫날 저녁꺼로 봤습니다


그리고 부족할런지 모르지만 이 영화를 본 저의 느낌을


지금부터 얘기해보겠습니다


<사랑과 어둠의 이야기;너무 잔잔하게 만들었다..>




포스터에 나온 나탈리 포트만의 모습을 보고서 보겠다고


마음억은 가운데 별 다른 정보 없이 본 영화


<사랑과 어둠의 이야기>


이 영화를 보고 나니 왜 이 영화를 만들었을까라는 생각을 하게 


해주었습니다




아모스 오즈의 동명소설을 바탕으로 만들었다는 것도 영화를


다 보고 나서야 알았던 가운데 영화는 늙은 아모스가 1945냔 


당시를 떠올리면서 회상해가는 구조로 진행되었습니다..


그 구조로 90여분 정도의 러닝타임을 보여주었구요


아모스의 어머니 역할을 맡아서 이 영화에서 연기도 한


나탈리 포트만씨의 연기는 역시 괜찮았지만 각본까지 써가면서


나선 연출은 글쎄라는 생각을 하게 해주었습니다


원작 소설의 어떤 점이 마음에 들어서 이 영화의 연출까지 맡은걸까라는


생각도 해보았구요




보시는 분들에 따라 느낌이 다르겠지만 나탈리 포트만씨가 보여준


연기에 비해서 연출은 좀 아쉽다는 느낌이 남았던 영화


<사랑과 어둠의 이야기>를 본 저의 느낌이었습니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