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새님의 이글루

harusae.egloos.com

포토로그



[블랙코드] 머리보다 몸을 쓴다는 느낌이 강했던 영상비평방

감독:마이클 만

출연:크리스 헴스워스, 탕웨이, 비올라 데이비스, 존 오티즈, 윌리암 마포더, 왕리홍



국내에서는 2차판권으로 직행한


미중 합작영화


<블랙코드>


이 영화를 옥수수를 통해 봤습니다


그리고 부족할런지 모르지만 이 영화를 본 저의 느낌을


지금부터 얘기해보겠습니다


<블랙코드;확실히 무언가 머리보다 몸으로 쓴다는 느낌이 강한..>



국내에서는 2차판권으로 직행한


미중 합작영화


<블랙코드>


이 영화를 옥수수를 통해 봤습니다




마이클 만 감독과 크리스 햄스웨이와 탕웨이의 만남이라는 점이


눈길을 끌게 했지만 북미 흥행은 실패한 가운데 영화를 보니


무언가 기대한거에 비하면 아쉬운 점이 보일수밖에 없다는 생각을


하게 해주었습니다...


미중 합작영화답게 크리스 햄스워스와 탕웨이 두 배우를 주인공으로


내세운 가운데 천재 해커인데 머리보다 몸으로 움직인다는 느낌이


강했고...  탕웨이의 연기는 열심히 하긴 하는데 영어 연기이다 보니


애매하다는 느낌이 강하긴 했습니다...


더군다나 마이클 만 감독의 영화라는 것을 기대하고 본다면 더 


별로일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하게 했구요



뭐 보시는 분들에 따라 느낌이 다르겠지만 머리보다 몸으로


해킹 사건을 푼다는 느낌이 강하게 남은 영화


<블랙코드>를 본 저의 느낌이었습니다.





이글루스 8주년 기념 위젯